Anmyeon Temple

안면암

자동차로 35분

VIEW INFO
바람아래해수욕장
꽃지해수욕장
백사장항
할미할아비바위
안면암
쥬라기공원
영목항

Anmyeon Temple

안면암

자동차로 35분

안면암은 대한불교조계종 금산사의 말사 입니다. 사찰의 역사는 오래되지 않았으나 태안을 방문한 여행자들이 거의 들렀다 가는 필수 탐방 코스 입니다. 그 이유는 사찰 앞쪽으로 펼쳐진 바다 풍광을 보면 바로 알 수 있습니다. 안면암 앞에서 여우섬까지 부표로 연결되어 바다 위를 걸어 섬까지 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 부교를 걷기 위해 많은 여행자들이 안면암을 찾습니다. 부표 위에 목재를 덧대어 만든 다리 위를 흔들흔들 아슬아슬하게 걸어 여우섬까지 가게 됩니다. 물이 빠지면 부교를 건너는 묘미는 덜해도 갯벌에 사는 다양한 생물을 관찰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바다에서 바라보는 안면암의 풍광은 또 다릅니다. 여우섬을 천천히 돌아본 뒤 뭍으로 돌아오며 만나는 안면암은 이국적인 모습을 보여줍니다. 3층으로 지어진 안면암의 건축도 독특합니다. 마치 단양 구인사를 보는 듯 계단으로 이어진 법당이 극락보전, 비로전, 나한전으로 연결됩니다. 법당 앞에 서서 바다 풍광을 바라보는 것도 특별합니다. 삼성각과 용왕각도 함께 자리하고 있습니다. 무량수전과 신중단의 돌탱화를 비롯해 다양한 탱화도 볼 수 있습니다. 법당을 둘러싸고 있는 야외공간에는 다양한 크기의 불상과 불탑들이 있어 눈길을 끕니다. 고즈넉한 산사에서 가족과 함께 재충전의 시간을 가질 수 있는 가족 단위 템플스테이도 가능합니다.